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00:18
연예

뉴진스 곧 컴백인데…하이브, 어도어 민희진 감사+사임요구 '갈등' [종합]

기사입력 2024.04.22 16:50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그룹 뉴진스의 컴백이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소속사 대표 민희진이 하이브로부터 감사를 받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져 K팝 팬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22일 하이브 측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어도어 민희진 대표 및 임원 A씨 등과 관련해 "감사권이 발동됐다"고 밝혔다. 

이날 민희진 대표 및 어도어 임원 A씨가 하이브로부터 감사를 받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이는 하이브가 민희진 어도어 대표 등이 본사로부터 독립하려고 한다는 정황에 대한 증거 수집에 나선 것으로, 감사팀 소속 인력은 어도어 경영진 업무 구역을 찾아 회사 전산 자산을 회수했고, 대면 진술 확보를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어도어는 하이브가 지분율 80%를 가지고 있으며 나머지 20%는 민희진 대표 등 어도어 경영진이 보유하고 있다. 민희진 대표는 2021년 하이브를 설립하고 다음해 뉴진스를 데뷔시키며 가요계의 톱 프로듀서로 단숨에 올라섰다. 



뉴진스는 '하입보이', '어텐션', '디토' 등 데뷔곡부터 메가 히트를 시키며 톱 걸그룹으로 자리잡았고, 독보적인 이미지와 음악으로 사랑받고 있다. 그리고 뉴진스의 성공 배경에는 오랜시간 SM엔터테인먼트에서 비주얼 디렉터로 활약했던 민희진 대표의 노하우가 들어갔음을 모르는 이들은 없다. 

뉴진스의 독보적인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다음달 컴백을 앞두고 있는 시점. 연이은 컴백 프로모션이 예고됐지만 한편으로는 소속사와 하이브 간 내부 갈등에 휘말린 상황이다. 

여기에 하이브는 이날 민희진 대표의 사임을 요구하는 서한도 발송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드러나지 않았던 하이브와 어도어간의 팽팽한 갈등이 수면 위로 올라온 것. 이번 사태가 어떻게 흘러갈지 많은 이들이 지켜보고 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어도어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