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6 02:10
연예

"아이돌 발로 차는 MC" 정형돈, 유튜브 출격…지드래곤 소환까지 [엑's 이슈]

기사입력 2024.07.04 06:30



(엑스포츠뉴스 오승현 기자) 정형돈이 유튜브에 도전한다.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다 된 아이돌에 형돈뿌리기'에는 '아이돌 전문 유튜브 탄생ㅣ다 된 아이돌에 형돈 뿌리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채널 측은 '아이돌계의 레전드 대부 그가 돌아온다'며 MC 정형돈을 소개했다. 

정형돈은 과거 데프콘과 '주간아이돌' 원조 진행자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아이돌 전문 채널을 만든 정형돈은 시작부터 곡소리를 내며 "누구냐. 빨리 와라"라며 아이돌을 막 대하는 진행자 콘셉트를 자랑했다.

첫 게스트 저스트비를 맞이한 정형돈은 "사실 구독자도 없는데 나와줬다는 건 굉장히 감사한 일이다"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멤버들을 소개하며 토크 시간을 가진 정형돈에 팬들은 환호했다.



네티즌들은 "이렇게 예능감 있었다니. 정형돈의 힘", "어릴 때 본 '주간아이돌' 느낌 난다", "다양한 게스트 기대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또한 "정형돈 특유의 막 대하는 태도가 너무 웃기다", "아이돌 발로 차는 MC는 정형돈 밖에 없을 듯", "정형돈 아이돌과 함께 있을 때 빛나"며 열광했다.

일부 팬들은 "지드래곤도 언젠간 온다는 계시인가", "형용돈죵 다시 뭉쳐줘", "데프콘도 초대해줘" 등의 소망을 드러내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연예인들이 유튜브로 뛰어드는 게 당연한 요즘, 정형돈의 유튜브 도전 또한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 = 유튜브 채널 '다 된 아이돌에 형돈뿌리기'

오승현 기자 ohsh1113@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