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4 18:32
연예

'혼례대첩' 손상연, 한양 최고 신랑감 활약…귀여움·진지함 오가는 이중 매력

기사입력 2023.11.01 11:44 / 기사수정 2023.11.01 11:44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혼례대첩' 손상연이 귀여우면서도 진지한 이중 매력을 뽐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혼례대첩'은 조선시대 청상부마와 청상과부가 만나 원녀, 광부 '혼례 대작전'을 펼치는 고군분투 중매 코믹 멜로드라마다. 

극 중 손상연은 외모부터 머리, 집안까지 빠질 것 없이 다 갖춘 한양 최고의 신랑감 이시열 역으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달 31일 방송된 2회에서 손상연은 이시열로 완벽 빙의해 맹두리(박지원 분)와의 범상치 않은 첫 만남을 유쾌하게 그려냈다. 

맹두리가 꽃신을 훔쳐 갔다고 오해한 이시열이 바구니 안을 보려다가 맹두리에게 이마를 맞고 엉덩방아를 찧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 것. 



특히 맹두리가 황당해하며 낯 뜨거운 말을 내뱉자 깜짝 놀라는 표정은 이시열이 때 묻지 않은 선비임을 여실히 보여주며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이내 자신이 오해했다는 것을 알게 된 이시열은 발목을 다친 맹두리에게 가마꾼을 불렀다면서 타고 가길 권하는 예의 바른 모습을 보였다.

결국 가마에 탄 맹두리에게 "의심해 미안했습니다"라며 공손하고 차분하게 말하는 이시열은 허둥지둥하던 앞선 모습과는 또 다른 진지한 모습으로 반전을 안겼다. 

특히 손상연의 깊은 눈빛, 담백한 목소리로 신뢰감과 설렘 텐션을 더하며 몰입을 도왔다는 평이다.

손상연은 길지 않은 장면임에도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몰입도를 높이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모범생 선비 이시열의 혼삿길을 향한 여정이 앞으로 어떻게 전개될 지 궁금증을 높인다.

로운과 조이현, 손상연 등이 출연하는 '혼례대첩'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45분에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