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5 12:13
연예

최여진 "이규한은 은인이자 안식처…父 발인까지 지켜줘"

기사입력 2022.09.21 12:19 / 기사수정 2022.09.22 14:09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최여진이 10년 지기 '찐친' 이규한을 향한 특별한 고마움을 털어놓는다.

22일 방송하는 MBN '무작정 투어-원하는대로'(이하 '원하는대로') 5회에서는 여행 가이드 신애라·박하선과 함께 하는 세 번째 여행인 경기도 연천에서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날의 여행 메이트로는 10년 전 시트콤에서 만나 오랜 인연이 이어진 이규한과 최여진이 출격해, '남사친(남자사람친구)'과 '여사친(여자사람친구)'로서의 알쏭달쏭한 분위기를 풍기며 쫄깃한 여행을 이어나간다.

이와 관련 최여진이 여행 도중 신애라·박하선에게 이규한을 향한 남다른 고마움을 전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최여진은 "몇 년 전 자동차 접촉 사고가 났을 때, 이규한이 히어로처럼 현장에 나타나 모든 걸 해결해줬다"고 밝혔다.

"(최)여진이를 차에 태우고 대신 사고 처리를 완료해줬다"는 이규한의 부연 설명에 신애라와 박하선의 칭찬이 계속되자 쑥스러워진 이규한은 "여진이가 그래도 밥은 살 줄 알았는데"라고 너스레를 떨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이어 최여진은 "사실 (이)규한 오빠가 부친상 때 발인까지 함께해줬다. 나에게 이규한은 은인이자 안식처"라는 진심을 내비쳐 모두를 뭉클하게 한다.

'무작정 투어–원하는대로'는 22일 오후 10시 20분 방송된다.

사진 = MBN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