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7 17:52
연예

'라스' 이광기 "조재현, KBS 연기대상 기대 중"

기사입력 2014.12.01 12:19 / 기사수정 2014.12.01 12:19



[엑스포츠뉴스=김현정 기자] 배우 이광기가 조재현의 일화를 폭로했다.

3일 방송되는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국가대표 연기파 배우들인 조재현, 이광기, 임호, 황영희가 출연해 거침없는 폭로 열전을 펼친다.

드라마 '정도전'과 연극 '민들레 바람되어' 등으로 찰떡궁합의 호흡을 맞춰온 조재현과 이광기는 내내 친밀한 모습을 보이며 MC들에게 “이광기는 조재현의 보좌관 같다”고 놀림을 당하기도 했다.

두 사람은 막역한 사이답게 강도 높은 폭로전도 서슴지 않았다. 이광기는 “조재현은 본인이 KBS 연기대상에서 상을 받을 것 같다며 연극 스케줄을 대신 해달라고 했다”고 폭로해 조재현의 진땀을 뺐다.이에 덧붙인 조재현의 일화에 스튜디오는 녹다운이 됐다.

조재현과 이광기 외에도 시종일관 애처가의 모습을 뽐낸 배우 임호와 '왔다! 장보리'로 전성기를 맞이한 배우 황영희가 함께 출연했다.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의 '예쁜 나이 47살' 특집은 3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