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3 09:02
연예

막내 나인우, 낙동강 오리알 신세 되다…낙오에 울분 폭발 (1박2일)

기사입력 2022.08.05 16:02 / 기사수정 2022.08.05 16:03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나인우가 피도 눈물도 없는 역대급 낙오에 처절하게 절규한다.

오는 7일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15주년 특집에서는 ‘1박 2일’의 레전드 발자취를 되돌아보는 특별한 여정이 펼쳐진다.

지난주 “밥을 살 사람이 있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자진해서 손을 든 나인우는 전국 팔도를 아우르는 역대 여행지에서 직접 음식을 공수해 와야 하는 가혹한 미션을 받았다. 이어 그의 최종 목적지를 결정할 룰렛을 돌리는 장면이 그려져,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그의 운명에 이목이 집중됐다.

이날 방송에서 ‘나 홀로’ 장거리 여행을 떠나게 된 나인우는 믿을 수 없는 현실에 울분을 폭발시킨다. 낙동강 오리알 신세가 된 그는 “형들 말이 맞았어! 아무것도 예상하지 말랬어”라며 머리를 싸맨 채 절규하며 자신의 선택을 후회했다는 후문이다.



우여곡절 끝에 목적지에 도착한 나인우는 ‘1박 2일’의 역사를 함께했던 여행지를 누비고, “형들이랑 같이 걷는 기분”이라며 뜻밖의 만족감을 드러낸다. 하지만 그때 그 시절 ‘클래식 게임’에서 승리해야 음식을 획득할 수 있다는 조건에 또다시 멘붕에 빠진다고. 제작진과 정면 승부에 돌입한 나인우는 “종민이 형 입 벌려! 딘딘 형 힘내!”라며 목청껏 소리쳤다고 해, 그가 머나먼 타지에서 난데없이 형들의 이름을 울부짖은 사연이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과연 역대급 낙오에 당첨된 나인우가 향한 곳은 어디일지, 그가 멤버들의 기운을 받아 저녁 식사를 공수할 수 있을지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KBS 2TV ‘1박 2일 시즌4’는 오는 7일(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