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22:00
연예

이지현 "엄마로서 부족한 것 많아 비난 多…조금 편안해져" (금쪽같은)

기사입력 2022.05.27 20:18 / 기사수정 2022.05.27 20:18

이슬 기자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ADHD 아들을 두고 있는 이지현이 오은영의 처방 후 달라진 일상을 전했다.

27일 방송된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는 이지현의 '금쪽 가족 성장 프로젝트' 네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오랜만에 스튜디오를 찾은 이지현은 밝아진 안색이 눈길을 끌었다. 이지현은 "조금은 편안해진 것 같다"며 "그날 박사님도 고생을 너무 많이 하셨다. 평생 잊지 못 할 하루였다. 우리 금쪽이한테도 큰 계기가 된 하루엿던 것 같"고 오은영의 처방 후기를 전했다.

이어 이지현은 "그 만큼 엄마로서 부족한 게 많아서 많은 비난을 받기도 했다. 박사님의 매직으로 저희 가정이 단계별로 성장한 것 같아서 방송 하길 잘한 것 같다"라고 털어놨다.

오은영은 "화면에서 보시는 것보다 실제 일상 생활에서 그런 일이 나오면 정말 힘들다. 스무 번 중 한두 번은 예전 모습을 보일 수 있다. '좋아진 줄 알았는데 또 그러네' 그럴 수 있다. 따뜻한 시선으로 아이들이 성장하고 있다는 것, 응원하는 마음으로 바라봐주길 바란다. 아이들이 한 번에 180도 변하지 않는다"라고 당부했다.

사진=채널A 방송 화면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