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2 02: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하이클래스' 김영재 "새로운 도전...맘 편히 보내줄 것"

기사입력 2021.11.02 14:29 / 기사수정 2021.11.02 14:34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인턴기자) 배우 김영재가 ‘하이클래스’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영재는 지난 1일 종영한 tvN 월화드라마 '하이클래스'에서 남지선(김지수 분)의 남편이자 성형외과 원장 이정우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김영재는 스윗하고 다정다감한 모습은 물론 반전의 비밀을 간직하다 결국에는 살인까지 저지르는 이정우의 복잡한 감정들을 섬세한 연기로 표현하며 호평을 받았다. 

감정이 오롯이 묻어나는 눈빛과 목소리로 이정우라는 인물을 보다 입체적으로 그려냈고, 김영재만의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젠틀함이 특히 돋보였다.

김영재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감독님, 작가님, 모든 스태프분들의 배려 넘쳤던 현장에 감사드립니다. 김지수 선배님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습니다”라며 ‘하이클래스’에 대한 애정 어린 진심을 전했다. 


또한 “이정우라는 캐릭터는 제게 새로운 도전이었습니다. 연기하면서도 많이 안쓰러웠는데 이제 맘 편히 보내주려 합니다.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시청자를 향한 감사도 잊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저는 JTBC 드라마 ‘공작도시’와 ‘재벌집 막내아들’에서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라며 열일 행보를 예고했다.

앞서 출연했던 tvN ‘비밀의 숲2’과 ‘마우스’에서도 존재감 넘치는 연기로 강렬한 한방을 선사했던 만큼 그의 차기작에도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김영재는 JTBC 새 드라마 '공작도시'에서 성진그룹의 부회장이자 차갑고 냉정한 성격의 정준일 역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이어 JTBC ‘재벌집 막내아들‘에서는 진도준의 아버지이자 타인에 대한 배려가 몸에 밴 스윗가이 진윤기 역을 맡는다.

선과 악을 넘나드는 캐릭터 소화력과 장르를 가리지 않는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다양한 작품에서 두각을 나타낼 김영재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tvN '하이클래스'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