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05:26
연예

MBC, '세가지색 판타지' 편성 확정...26일 ‘우주의 별이’ 첫 방송

기사입력 2017.01.10 10:0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MBC 9부작 미니미니 드라마 ‘세가지색 판타지’의 편성이 확정됐다. 
 
100% 사전제작 되는 ‘세가지색 판타지’는 1편 ‘우주의 별이’ 2편 ‘생동성 연애’ 3편 ‘반지의 여왕’으로 이뤄진 9부작 드라마다. 26일 첫 방송된다. 
 
‘세가지색 판타지’는 패기 넘치는 젊은 3명의 연출이 화이트, 그린, 골드로 각기 다른 색의 판타지를 보여주며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을 예정이다. 
 
첫 편은 화이트, 김지현 PD가 저승사자 별이와 이승의 스타 우주의 순수한 사랑의 판타지를 선사한다.
 
두 번째 편은 그린, ‘생동성 연애’다. 박상훈 PD가 노량진 고시촌의 적나라한 일상과 생동감 넘치는 그린 판타지가 절묘하게 그려낸다. 
 
마지막 편은 골드, '반지의 여왕'이다. '한번 더 해피엔딩'을 연출한 권성창 PD가 전 세대를 아우르는 판타지를 그려낸다. 가문의 비밀을 간직한 황금반지가 시청자를 마법의 세계로 안내할 것이다. 
 
26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되는 ‘우주의 별이’를 필두로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시청자를 찾는다.

MBC와 네이버의 콜라보 프로젝트 ‘세가지색 판타지’는 100% 사전제작으로 네이버를 통해 부분 선공개 되며 MBC를 통해 결말을 확인할 수 있다. 본방송 직후 네이버를 통해서도 결말이 공개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 MBC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