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18:30
연예

유재석, 나눔의집에 4천만원 기부 "위안부 할머니 위해…"

기사입력 2015.06.22 13:13



[엑스포츠뉴스=정지원 기자] 나눔의 집 안신권 소장이 개그맨 유재석의 기부 소식을 알렸다.
 
나눔의 집 안신권 소장은 22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방송인 유재석 씨가 6월 2일 나눔의 집에서 추진하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추모관 건립에 2천만 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복지 지원에 2천만 원, 총 4천만 원을 기부했습니다"고 밝혔다.
 
이어 안 소장은 "2014년 7월에도 2천만 원을 기부해 지금까지 총 6천만 원"이라 덧붙이며 유재석의 조용한 선행을 직접 알렸다.
 
앞서 '무한도전'은 지난 해 8월 경기도 광주에 위치한 위안부 복지시설 나눔의 집에 2천 5백만 원을 기부한 바 있다. 당시 나눔의 집 측은 "MBC '무한도전'에서 음반수익금 등 모아뒀던 후원금을 나눔의 집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님들을 위해 사용해달라고 후원계좌를 통해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후 '무한도전' 멤버인 유재석은 기부를 꾸준히 이어온 것으로 보인다. 유재석은 절친하게 지내는 MBC '무한도전',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멤버들과 함께 세월호 피해 유족,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한 기부를 꾸준히 이어왔다.
 
정지원 기자 jeewonjeong@xportsnews.com
 
[사진 = 유재석 ⓒ 엑스포츠뉴스DB]
 

정지원 기자 jeewonjeong@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