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02:45
연예

'마마' 홍종현, 심각한 송윤아 건강상태에 '좌절'

기사입력 2014.09.20 22:22 / 기사수정 2014.09.20 22:22

임수연 기자
송윤아가 결국 쓰러졌다. ⓒ MBC '마마' 방송화면
송윤아가 결국 쓰러졌다. ⓒ MBC '마마' 방송화면


▲마마

[엑스포츠뉴스=임수연 기자] '마마' 송윤아의 상태가 심각해졌다.

20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마마'에서는 한승희(송윤아 분)가 아들 한그루(윤찬영)의 앞에서 쓰러지고 말았다. 

이날 한그루는 화장실 안에 있는 엄마가 대답이 없자 화장실 문을 부수고 안으로 들어간 뒤, 119를 불러 그녀를 병원으로 데리고 가려고 했다.

뒤늦게 달려온 구지섭(홍종현)은 구급대원들에게 "주치의가 따로 있으니 한국 병원으로 가달라"라고 요청했고, 한그루는 서지은(문정희)에게 안겨 눈물을 쏟았다.

결국 한승희의 주치의는 "한승희씨의 몸상태가 항암치료를 이겨 낼 수 없다. 지금으로써는 환자에게 준비할 시간을 주는 것이 좋을 것 같다"라고 말해 구지섭을 절망시켰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임수연 기자 en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