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3 00:38
연예

조현아, 결국 눈물 "'조목밤' 종영" 왜?…"78번의 목요일 감사" [엑's 이슈]

기사입력 2024.06.20 20:47 / 기사수정 2024.06.20 20:47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그룹 어반자카파 멤버 조현아가 갑작스럽게 인기 웹예능 '조현아의 목요일밤' 종영을 알리며 눈물을 흘렸다.

20일 오후 조현아는 자신의 채널을 통해 "1년 6개월 동안 ‘조현아의 목요일 밤’을 사랑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며 자신이 MC로 있는 웹예능 '조현아의 목요일 밤'(이하 '조목밤')의 종영을 알렸다.

이어 "아쉽게도 YouTube 채널과의 계약이 성사되지 않았습니다. 많은 분들이 지키려 애썼지만, 현실적인 문제로 인해 각자의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 지금까지 출연한 출연진들과 함께 울고 웃었던 스태프, 64만명의 구독자들에게 감사함을 내비쳤다.

끝으로 "YouTube ‘조현아의 목요일 밤’은 오늘 트와이스 나연 편을 마지막으로 인사드린다"고 전했다. 이날 공개된 트와이스 나연 편에서 조현아는 마지막 인사를 전하며 결국 눈물을 흘렸다. 

조현아는 나연에게 "'조목밤'을 많이 봤었냐. 어떤 프로그램 같냐"고 물었고, 나연은 "원래 긴장도 많이 하고 부담도 되게 많이 느끼는데 편할 것 같았다. 저는 이런 사람이 부럽다. 누굴 여기 앉혀놔도 방송이 되지 않냐. 있으면서도 신기하고 그래서 이게 잘되는구나 싶다"고 답했다.



이때 조현아는 눈물을 흘렸고, 나연은 "언니 왜 우냐"고 물었다. 조현아는 "오늘이 마지막이다"라고 밝혔다. 나연은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고 조현아는 "그래서 그게 궁금했다. 1년 반이라는 시간이 어떤 시간이었을까. 궁금했다"고 말했다.

나연은 "'조목밤' 보면서 사람들이 더 깊게 알았다고 생각했다. 그랬기 때문에 노래를 잘하는 이미지 말고도 대중들에게 편하게 다가가는 이미지도 있고. 언니의 인생에 남는, 커리어에 임팩트있고 진한 커리어가 아닐까 싶다"고 이야기했다.

조현아는 "마지막에 같이 할 수 있어서 고맙고 스태프들한테도 감사하고  이 일을 하면서 정말 마음은 너무 아쉽지만 6월 14일에 앨범을 내면서 가수로 돌아가면서 나는 목요일에 항상 찾아오는 천사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더 발전한 사람으로 좋은 얘기로 다시 만나는 날을 기약하면서 마지막 인사를 외치겠다. 오늘 나연이와 함께한 목요일밤 그동안 너무너무 감사했고 앞으로도 목요일마다 저를 생각해 주길 바라면서 마지막으로 외치겠다"라며 'Everyday is Thursday!'라고 외쳤다.

이어진 화면에서는 첫방송 송민호를 시작으로 수지, 이이경, 헤이즈, 송은이, 서은광, 조세호, 권진아, 신혜선, 나나, 피오, 박소담 등 많은 스타들의 영상들과 토크했던 영상이 나오며 마무리됐다.

자막을 통해서는 '여러분과 함께였기에 울고 웃었던 78번의 목요일 여러분의 곁에 늘 목요일의 천사로 남길 바라며 지금까지 시청해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라는 글이 이어졌다.

유튜브를 통해 공개됐던 '조현아의 목요일밤' 웹예능은 조현아의 뮤직토크쇼로, 조현아가 게스트와 함께 수다를 떨며, 음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콘셉트다.

다양한 스타들이 출연해 조현아와 편안한 대화로 솔직한 이야기를 전하며  64만명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갑작스러운 종영 소식에 많은 구독자들이 아쉬움을 표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 밤'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