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2 16:32
연예

정숙, '랜덤 데이트'서 영수와 갈등…"꼰대 같아" (나는 SOLO)[전일야화]

기사입력 2024.03.28 06:20



(엑스포츠뉴스 박세현 기자) 정숙이 영수와 갈등을 빚었다. 

27일 방송된 SBS PLUS, ENA '나는 SOLO'(이하 '나는솔로')에서는 정숙과 영수가 랜덤데이트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영수와 랜덤 데이트를 즐기게 됐다. 

정숙은 인터뷰에서 "영수님과 한 번 데이트를 해보고 싶었는데 너무 영자님이셔서 제가 선택하면 싫어할 것 같다"라고 말했다. 

데이트 상대를 확인한 영수는 한숨을 내쉬는 모습을 보였다. 

정숙은 데이트에서 영수에 "사실상 이 데이트가 의미가 있는지 잘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영수는 굳이 목적을 가지지 않고 이 상황을 즐기다 가자"라고 답했다.  



정숙은 "차에 타시기 전에 뭐 말했잖아요. 소개팅 상대가 (불평만 했던 경험담을) 어쩌고 저쩌고 말했잖아요. 사실 이해가 안 되더라. 무슨 의도로 이야기를 하신거지 싶었다. 데이트가 하기 싫다는 건가 싶었다. 아직도 이해가 안된다"라고 밝혔다. 

영수는 "3대 1 데이트때 정숙님이 제 이야기가 아니라 상철님에게 가진 불만 이야기를 많이 하셨다. 정숙님이 그 순간에는 상철님을 잊고 눈앞에 있는 사람에게 집중을 해줬어야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마음에 부담 갖지 말고 크로플이나 맛있게 먹자"라고 말했다.  

인터뷰에서 정숙은 "솔직히 기분 나빴다. 랜덤 데이트면 해야하는 거 아닌가 싶었다. 근데 말하지 않아도 눈치가 있는 이상 이미 뭐 영자님이랑 너무 잘되고 있는 걸 알고 있었는데 굳이 그럴 필요가 있었나 싶다. 꼰대 같았다"라고 말했다. 

반면 인터뷰에서 영수는 "데이트 잘하고 왔다. 저는 목적이 있었다. 확실하게 거절을 하고 싶어서 그 목적에 맞게 데이트를 잘 하고 온 것 같다"라고 말했다. 

사진=SBS PLUS, ENA 나는 SOLO

박세현 기자 shinesh8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