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17:23
연예

박하선 딸 "살려주세요" 도움 요청…"외국이면 끌려가"

기사입력 2022.10.07 09:29 / 기사수정 2022.10.07 09:29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원하는대로' 박하선이 딸과의 아찔했던 경험을 공개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BN '무작정투어 - 원하는대로'(원하는대로)에서는 여행 가이드' 신애라-박하선과 네 번째 '여행 메이트' 박진희-최정윤이 함께 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가 펼쳐졌다.

도자기 공방 체험을 마치고 식당으로 이동 중 신애라는 "애들 데리고 다니다가 굉장히 난감했던 적 없었어?"라고 물었다.

이에 박하선은 "오빠(류수영)가 아이를 혼자 볼 때가 있었는데, 마트를 데리고 갔었다. 그런데 아이가 큰 마트에서 마음대로 못 하게 막으니까 '살려주세요'라고 소리쳤다고 하더라"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신애라는 "외국이었으면 진짜 끌려갔다"고 말했고, 박하선은 "아빠가 연예인인데, 너무 당황했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반면 백진희는 "나도 (난감했던 기억이) 분명히 있었을거다. 근데 기억이 안난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사진= '무작정 투어' 방송 캡처, 엑스포츠뉴스 DB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