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1 21:05
연예

이찬원 "인기 많아져 막창집 폐업…父 18kg 빠져 건강악화" (편스토랑)

기사입력 2022.08.12 23:16 / 기사수정 2022.08.12 23:16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인턴기자) 이찬원이 15년 된 막창집이 폐업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12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 아버지가 직접 손질해서 보내주신 '대구 막창'으로 초특급 막창 안주 메뉴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이찬원은 "내가 제일 좋아하는 음식이 도착했다"라며 "대구에서 올라온 고향의 숨결"이라며 박스를 열었다.

이찬원은 "대구 막창이다"라며 "저희 아버지가 직접 편스토랑 우승하라고 손질해서 보내주신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15년 넘게 했다. 365일 연중무휴였다. 그래서 매일 도와드렸다. 군대 나왔을 때도 휴가 나와도 100%다. 제 모든 옷에 막창 냄새가 다 베여있었다. 그 당시에는 싫은 적도 있었는데 지금 막창집을 계속했으면 먹고 잇었을텐데라는 생각이 든다"라고 전했다.

이찬원은 막창집을 그만둔 이유에 대해 "제가 잘되고 나서 찾는 분들이 많아져서 저희 아버지가 몸무게가 17~8kg가 빠지실 정도로 안 좋아지셔서 제가 그만 두라고 했다"라고 밝혔다.

사진=KBS 2TV 방송화면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