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6 19: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故 최진실 딸 최준희 "조심해서 다니렴. 엄마가" 편지 공개

기사입력 2022.01.11 19:42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엄마를 떠올렸다.

11일 최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공주에게. 첫눈이 온 날 신난다고 뛰다가 엉덩방아를 찧었지. 울지도 않은 넌 강한 아이였단다. 조심해서 다니렴. 엄마가'라고 적혀 있는 편지가 담겼다.

최준희는 인터넷 게임 속 메시지를 받은 듯하다. 최준희는 엄마가 딸에게 보내는 메시지에 故 최진실을 떠올려 먹먹함을 자아낸다.

한편, 최준희는 故 최진실의 딸이자 래퍼 지플랫(최환희)의 동생이다. 작가 데뷔를 앞두고 있다.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