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7-28 09: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안재모vs이창훈, 드라마와 다른 '짠내' 가득 전투 (야인이즈백)

기사입력 2021.07.22 15:44 / 기사수정 2021.07.22 15:51


(엑스포츠뉴스 박예진 인턴기자) '야인 이즈 백' 왕년의 야인 '킹두한' 안재모와 '하야시' 이창훈이 맞붙는다.

22일 공개되는 카카오TV 오리지널 '야인 이즈 백'에서는 킹두한이 일본 혼마찌패의 우두머리 하야시와 세기의 결투에 돌입한다. 킹두한에게 자신의 부하가 참패한 이후 복수의 칼날을 갈고 있던 하야시가 정면 대결을 선포하자 킹두한은 "늘 당신 싸움 실력이 궁금했어"라며 정정당당한 일대일 승부를 건 것. 드라마에서도 전면전에 나선 적 없던 하야시가 '야인 이즈 백'을 통해 자신의 전투력을 개방할 예정으로 모든 동지와 부하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두 사람의 진검승부 서박이 오른다.
 
2002년의 결투 신이 재연될 것이라는 기대감도 잠시 20여 년의 시간이 흐른 2021년판 대결은 원작과는 사뭇 다른 짠내나는 움직임으로 시작돼 폭소를 자아낸다. 킹두한과 하야시 모두 사나이의 거친 숨소리와 날렵한 발차기 대신 중년의 가는 숨소리와 헛발질을 이어가 참을 수 없는 웃음이 터져 나온다. 쌍칼 박준규, 문영철 장세진과 이진호, 이현석 등 킹두한 크루와 혼마찌패의 시바루 이세창, 가미소리 이상인은 킹두한과 하야시의 대결에 당황한 듯 배어나 오는 웃음을 숨기지 못한다.

적으로 만났지만 은근한 동질감을 느끼며 점차 친해지는 킹두한 크루와 혼마찌패의 묘한 케미도 웃음을 더한다. 오랜만의 전투에 어리숙한 실력을 보여주던 킹두한, 하야시가 점차 몸이 풀리는 듯 과거 드라마 속 장면처럼 액션을 펼치는 가운데 장기전으로 치달을수록 남은 이들이 전의를 상실하고 옹기종기 수다를 나누는 모습이 연출된 것. 킹두한의 전투를 남의 일인 양하며 "과자 없어요?"라고 묻는 이진호와 싸움 훈수 두기에 몰입하다 어느새 응원전에 돌입하며 세기의 전투를 직관하는 양측 부하들의 모습이 재미를 선사한다.

킹두한마저 어느새 하야시와 끈끈한 정을 나누게 되는 모습이 그려져 반전 재미를 전한다. 눈물 없이는 들을 수 없는 하야시의 사연을 접한 킹두한이 그에게 특급 제안을 한다. 특히 혼마찌패가 배달 앱으로 주문한 커피를 대접하며 '아.아'가 무엇인지 알려주자 킹두한은 신조어 '많관부'의 뜻을 알려주는 등 서로 21세기 신문물을 전파하는데 앞장서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킹두한과 하야시의 웃음 폭발 한판 승부의 전말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야인 이즈 백'은 안재모가 2000년대 초반 범국민적 인기를 누렸던 킹두한으로 변신해 킹두한 찐팬 이진호와 함께 펼치는 2021년판 짠내 누아르 예능프로그램이다.

'야인 이즈 백'은 22일 오후 8시에 카카오TV에서 공개된다.

사진=카카오TV '야인 이즈 백'


박예진 기자 aynenjin@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