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6 12:29
연예

"공개연애 후회"…'악플의 밤' 김지민, 상처 솔직 고백→응원 봇물 [종합]

기사입력 2019.07.13 19:29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개그우먼 김지민이 공개연애를 후회한다고 밝힌 가운데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12일 방송된 JTBC2 '악플의 밤'에는 개그우먼 김지민과 B1A4 산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지민은 외모에 대한 악플에 대한 심경 고백과 함께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솔직하게 해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지민은 '자기 능력으로 뜬 거 아니지 않나? 솔직히 남자에 묻어가는 인생. 그냥 엄친아 후리고 싶어 하는 야망녀 이미지'라는 김지민에 대한 악플에 대해 "어이없다. 예전에 지라시에 나온 적 있다. '내가 방송에서 남자를 이용해먹고 뒤에서 남자가 대시하고 매달리는데 실상은 갖고 논다'는 내용이었다. 소설을 쓴 거다. 되게 억울했다"고 호소했다.

특히 김지민은 "어느 여배우나 여가수에게 녹화할 때 공개 연애했다고 전 남자친구로 놀리냐. 그런데 개그우먼들은 놀리더라. 돌려보면 내가 먼저 꺼낸 적이 별로 없다"며 토로했다.

또 김지민은 "공개 연애를 후회한다. 공개가 된 거다. 연애는 후회 안 한다"며 "안타까운 게 그분의 상대방에게 너무 예의가 아닌 거다. 그분에게 행복을 바라고 싶은데 본의 아니게 그분들의 기사가 나면 배댓은 다 내 얘기다. 가만히 있는 자리에서 미안하게 된다"고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성적으로 되게 지저분하게 댓글 달릴 때가 짜증나더라. 연인끼리 사귀면 스킨십도 하고 그럴 텐데 그런 것들을 지저분하게 표현한다"고 덧붙였다.

김지민의 공개연애 후회 고백에 네티즌들은 "다른 사람을 아프게 한 악플러들은 꼭 처벌을 받아야한다", "과거는 잊고 앞으로 김지민 씨의 유쾌한 개그를 기대하겠습니다", "김지민 씨를 응원하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는 걸 꼭 알았으면 좋겠다" 등 응원하는 반응을 나타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JTBC2 방송화면

전아람 기자 kindbell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