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5-19 00: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모범택시' 표예진 출연 확정…'왕따 논란' 하차 나은 빈 자리 채운다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03.10 08:13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표예진이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10일 '모범택시' 측은 "표예진을 고은 역으로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이제훈 분)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으로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표예진이 극중 연기할 고은은 무지개 운수 소속 해커이자 신상털이에 탁월한 실력을 지닌 인물. 범죄로 인해 가족을 잃은 피해자인 고은은 CCTV, 휴대폰, 컴퓨터 등 디지털로 작동되는 모든 것을 활용해 김도기의 눈과 귀 역할을 하며 사적 복수 대행을 서포트한다. 동시에 '무지개 운수' 팀의 황금 막내로 당찬 존재감을 뽐낼 예정이다.

당초 이 역할을 이나은이 맡아 촬영했지만 최근 불거진 학교 폭력 가담 의혹, 왕따 논란으로 하차하게 되면서 표예진이 새롭게 합류하게 됐다.

한편 표예진은 '쌈, 마이웨이'로 얼굴을 알린 뒤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 상큼한 매력을 뽐내며 슈퍼 루키로 떠올랐다. 이어 'VIP'를 통해 입체적인 악역까지 소화해내며 연기 스펙트럼을 인정받았다. 

'모범택시'는 '펜트하우스2' 후속으로 오는 4월 9일에 첫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팬스타즈컴퍼니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