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3 22:3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환희, 음주운전 경찰조사→혐의 인정 "술 깬줄 알고 운전, 죄송합니다" [종합]

기사입력 2020.03.25 09:24 / 기사수정 2020.03.25 09:40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 환희(본명 황윤석)가 첫 경찰 조사를 받았다.

환희는 24일 오후 10시 30분께 경기 용인서부경찰서에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검은색 점퍼와 청바지를 입고 마스크를 쓴 환희는 심경을 묻는 취재진 질문에 "죄송합니다"라고 짧게 답하고 경찰서 안으로 들어갔다.

환희는 25일 오전 0시 1분까지 이어진 경찰 조사에서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환희가 평소 술을 잘 못 마시는데 21일 오후 9시쯤 식사와 함께 술을 마셨고 지인 집에서 자고 술이 깬 줄 알고 운전을 했다고 진술했다"고 밝혔다. 

이어 "환희의 블랙박스를 확인한 결과 1차로에서 2차로로 변경해 가는데 앞 차가 진로를 변경하면서 사고가 났다. 상대편 운전자 블랙박스를 받았으나 사고가 난 순간만 찍혀 다시 블랙박스를 제출받아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환희는 지난 21일 오전 6시께 용인 기흥구 보정동 한 도로에서 음주 상태로 자신의 벤츠 차량을 운전한 혐의를 받았다.

그는 음주운전 상태로 차선변경을 하던 아반떼 차량과 접촉사고가 났다. 이후 보험처리 과정에서 환희를 수상하게 여긴 보험회사 직원의 신고로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적발 당시 환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0.061%였다.

당시 환희를 불구속 입건하고 일단 귀가시켰던 경찰은 이날 그를 다시 불러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