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6 00:48
스포츠

[APBC] '명예회복 실패' 김윤동, SUN 신뢰에 응답 못했다

기사입력 2017.11.19 20:56 / 기사수정 2017.11.19 20:57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2017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APBC) 결승전에 나선 김윤동이 일본전의 무게를 다시 한 번 감당하지 못했다.

김윤동은 19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7 APBC 일본과의 결승전에서 0-1로 뒤져있던 5회말 무사 1·3루 상황에서 마운드에 등판, 1이닝 2피안타 2탈삼진 1볼넷 2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선동열 감독의 신뢰가 무색했다.

지난 16일 김윤동은 4-3으로 앞선 9회 마운드에 올랐다. 올라오자마자 첫 타자를 3구삼진으로 처리하며 기대감을 높인 김윤동이었으나 두 타자 연속 볼넷을 내줬고, 결국 한 점을 지키지 못했다.

이날 설욕을 노리며 등판한 김윤동이었지만 명예 회복은 쉽지 않았다. 앞서 김명신이 마쓰모토 고와 곤도 겐스케에게 연속 안타를 허용하며 맞이한 무사 1·3루 상황 마운드에 오른 김윤동은 4번타자 야마카와와 상대했다. 그리고 볼카운트 2-2에서 헛스윙 삼진을 이끌어내며 한숨을 돌렸다.

그러나 우에바야시 세이지에게 볼넷을 내준 김윤동은 도노사키 슈타에게 좌전안타를 허용, 한 점을 실점했다. 이어 니시카와 료마에게까지 우전 2루타를 맞으면서 두 점을 더 내줬다. 점수는 0-4까지 벌어졌다. 이후 김윤동은 가이 다쿠야를 삼진으로 처리한 뒤 이날 자신의 투구를 마무리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