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20:54
연예

이민호·프로미즈,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오천만 원 기부

기사입력 2016.03.22 09:25

이아영 기자

[엑스포츠뉴스=이아영 기자] 이민호와 이민호의 팬들이 물 빈곤국 어린이를 위한 기부에 동참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회장 송상현)는 ‘세계 물의 날’을 맞아 배우 이민호의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와 깨끗한 식수 보급을 위한 사회공헌협약을 체결하고, 그 일환으로 5,000만 원의 기금을 전달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프로미즈가 기부한 기금은 식수 정화제 6백 25만 개를 구입해 52만 명의 어린이들에게 깨끗한 물을 제공할 수 있는 금액이다.

프로미즈는 2014년 3월 이민호가 팬들과 함께 하는 뜻 깊은 나눔 활동에 앞장서고자 출범한 기부 플랫폼이다. 많은 사람들과 지속적인 나눔을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젝트와 판매 수익금을 기부하는 착한 마켓을 운영하며 사회 공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이민호는 2009년 말라리아 살충처리 모기장 보내기 캠페인인 ‘러브 넷’ 캠페인으로 유니세프와 인연을 맺은 이래, 꾸준한 기부 활동을 이어왔다. 지난해에는 네팔 지진 긴급 구호를 위해 1억 원을 자신의 팬클럽 ‘미노즈’ 명의로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한 바 있다.

협약식에서 이민호는 “평소 도움이 필요한 곳에 사랑을 나누고, 많은 분들에게 이러한 상황을 알리는 것이 제가 할 수 있고 또 해야 하는 일이라고 생각했습니다. 한 명이라도 더 많은 아이들이 깨끗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저 이민호 그리고 프로미즈가 유니세프의 뜻을 함께 실천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유니세프한국위원회 관계자는 “오늘 전달받은 기금은 물의 날을 맞이해 18일부터 롯데월드 몰에서 아동친화도시추진 지방정부 협의회와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진행중인 ‘함께 채워요, 깨끗한 물’ 캠페인을 통해 모인 기금과 함께 물 빈곤국 어린이의 식수 환경 개선을 위해 쓰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아영 기자 ly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