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8 18:58
연예

日 록 밴드 아리아, 내한 확정…8월 17일 공연

기사입력 2024.06.11 09:14 / 기사수정 2024.06.11 09:14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일본의 하이브리드 록 밴드 아리아(AliA)가 국내 팬들을 만난다.

11일 내츄럴리뮤직에 따르면 아리아는 오는 8월 17일 오후 6시 30분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West Bridge Live Hall)에서 열리는 첫 내한 공연 ‘AliAliVe 2024 -emotion- in SEOUL’을 위해 한국을 방문한다.

아리아는 록, 팝, 클래식 등 폭넓은 장르를 넘나들며 활동해 온 연주자들이 2018년 결성한 팀으로, 현재는 하나의 새로운 장르로서 인정받고 있다.

이들의 압도적인 가창력과 퍼포먼스, 곡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하는 강한 의지는 전 세계 리스너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으며, 그 일례로 대표곡 'KAKURENBO’의 뮤직비디오는 현재 유튜브에서 6,500만 뷰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아리아의 ‘AliAliVe 2024 -emotion-’ 투어는 도쿄, 오사카 등 일본 8개 도시를 시작으로, 지난 4월에 열린 대만 공연까지 큰 성공을 거두었으며, 공연기획사 코스모스의 주최와 음악 유통 전문 레이블 내츄럴리뮤직의 후원 아래 투어의 대단원을 8월 17일 한국에서 장식하게 됐다.

아리아는 “이번 첫 내한 공연을 시작으로 앞으로의 다양한 한국 활동을 기대하고 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국내 활동에 대한 포부를 전했다.

앞서 아리아는 지난 4월 2일 일본 AT-X에서 방영 중인 애니메이션 ’신은 유희에 굶주려 있다’의 오프닝 테마송 ‘NewGame’을 발매했으며, 올해 10월부터는 다시 일본 8개 도시의 투어를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AliAliVe 2024 -emotion- in SEOUL’의 티켓 예매는 멜론 티켓을 통해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공연기획사 및 아리아의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내츄럴리뮤직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