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8 10:07
연예

승무원 출신 미모의 공무원, 공개 구혼…이수근 "사회 봐줄 것" (물어보살)

기사입력 2024.05.06 20:55 / 기사수정 2024.05.06 20:55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방송인 이수근이 공개 구혼에 나선 사연자의 사회를 봐주겠다고 밝혔다.

6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승무원 출신 국가직 공무원이 사연자로 등장해 자신의 짝을 찾으려 했다. 

이날 사연자는 "이제 직업이 아닌 배우자를 찾고 싶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그는 승무원에서 여행사 직원, 은행원까지 직업을 여러번 바꿨다고. 

또한 지방직 공무원에서 현재 국가직 공무원으로 있다고 해 듣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이수근은 "소개팅 많이 들어오지 않냐"고 물었고, 사연자는 현재 37세라고 밝히며 "나이가 있어서 잘 안 들어온다"고 토로했다. 

서장훈 역시 "갈수록 마음에 맞는 사람을 만나는게 쉽지 않다. 경제적으로 어떠냐"고 물었고, 사연자는 "어느 정도 준비되어 있다. 또 공무원이니까 안정적이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수근은 "이렇게 나가면 연락이 정말 많이 온다"며 "잘되면 내가 사회도 가능하다. 서울 쪽에서 결혼하면 가능한데 경남 쪽이면 고려해보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 KBS joy 방송화면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