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3 16:06
게임

'강적' T1 상대하는 한화생명... '바이퍼' 박도현 "치밀하게 준비해야" [인터뷰]

기사입력 2024.01.27 11:24



(엑스포츠뉴스 종로, 임재형 기자) 한화생명이 2024시즌 첫 강팀과의 대결을 앞두고 있다. 원거리 딜러 '바이퍼' 박도현은 "승리를 위해 치밀하게 준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화생명은 24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24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시즌 1라운드 피어엑스와 경기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한화생명은 개막 이후 세트 기준 6연승을 질주하면서 단독 1위를 공고히했다.

경기 후 엑스포츠뉴스의 인터뷰에 응한 '바이퍼' 박도현은 개막 후 3연승 질주에 대해 "앞으로가 더욱 중요하다. 남은 경기에 집중하겠다"며 의연한 모습을 보였다.

높은 성적에 도전하기 위해 한화생명은 지속적으로 메타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 박도현은 "대회가 진행되다 보면 정형화된 챔피언이 등장하기 마련이다"며 "카운터 픽도 잘 연구가 되고 있다. 특정 전략에 대한 상대법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강한 체급'으로 안정적인 성적을 내고 있는 한화생명에 대해 박도현은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박도현은 "상대방에 따라 조합은 바뀔 수 있다. 지금 메타에서 우리 팀은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다. 패치가 새로 적용되기 전까지는 점점 강해질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번 시즌 처음 호흡을 맞추게 된 '딜라이트' 유환중과의 팀워크에 대해서 박도현은 "아직 30% 선이다"고 전했다. 박도현은 "같이 연습하면서 더욱 좋아질 것으로 생각한다"며 큰 발전 가능성을 언급했다.

한화생명은 28일 T1을 상대로 개막 후 4연승에 도전한다. 개막전 패배 이후 T1은 2연승을 따내면서 기세가 매우 올라온 상태다. 박도현은 "많은 것이 걸려 있는 경기다"며 "좋은 성적이 나올 수 있게 치밀하게 준비할 계획이다. 아울러 앞으로도 괜찮은 경기력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