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20:22
연예

기안84, 마라톤 풀코스 완주→연예대상 예약 굳히기 (나 혼자 산다)[전일야화]

기사입력 2023.10.28 07:00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기안84가 마라톤 풀코스 완주에 성공했다.

2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마라톤 풀코스 도전에 나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기안84는 하프코스 이후 급격한 체력 저하와 복통, 무릎 통증 등으로 위기를 맞았다. 기안84는 거의 포기 직전까지 갔지만 시각장애인과 자원봉사자 러너가 뛰는 것을 보면서 마음을 다잡고 계속 뛰었다.

기안84는 4시간 47분 08초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시민들과 동료 러너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았다. 기안84는 만감이 교차하는 얼굴로 들어왔다. 박나래는 넋이 나간 기안84를 보면서 "이때 기억이 나느냐"라고 물어봤다. 기안84는 기억은 다 난다고 했다.

 

박나래와 전현무는 기안84의 마라톤 도전기에 "한편의 드라마다", "마라톤 영화 본 것 같다"면서 고생했다고 박수를 보냈다. 기안84는 "달리기를 건강 때문에 시작한 것이기도 하고 취미로 시작하기도 했는데 마침표를 찍은 것 같아서 너무 기분 좋다. 웃음이 계속 났다"며 마라톤 완주 소감을 전했다. 

기안84는 완주 후 정신도 없고 말을 할 힘도 없는 상태였지만 시민들의 응원과 관심에 연신 "감사합니다"라고 인사를 했다.

기안84는 완주 기념품 봉지를 받아왔다. 코드쿤스트는 기안84가 든 봉지를 보고 "저기 안에 대상 있는 거 아니야?"라고 기안84가 올해 강력한 연예대상 후보임을 언급했다.  



기안84는 5시간 만에 편하게 앉아 신발과 양말을 벗고 발 상태를 확인했다. 기안84는 박나래가 물집이 생겼다고 하자 파우더를 안 발랐으면 더 심했을 것이라고 얘기해줬다.

그대로 바닥에 드러누운 기안84는 "미친 이걸 뛰네"라고 스스로도 놀라워하며 휴식을 취했다. 기안84는 되는 대로 마사지와 스트레칭을 하고는 기념품 봉지 안에서 사이다와 빵, 완주기념 메달을 꺼냈다. 

기안84는 "해 보니까 욕심이 생기더라. 4시간 안에 들어가는 거 내년에는 할 수 있을 것 같다"면서 "나 혼자 요란 떠는 거 아닌가 싶기도 한데 개인적으로는 너무 뿌듯하다. 남들이 칭찬해 주는 게 아니고 내 스스로가 칭찬하는 느낌. 내 자신에게 해냈다 포기하지 않고 난 지지 않았다. 자부심이 생기는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MBC 방송화면

원민순 기자 wond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