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1-28 10:44
연예

이운재 "아시아 활약? 체력+정신력 덕분…골키퍼 부담 클 것" (컬투쇼)

기사입력 2022.11.24 14:31 / 기사수정 2022.11.24 14:31



(엑스포츠뉴스 장예솔 인턴기자) '컬투쇼' 최진철, 이운재, 정경호가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한 선수들을 응원했다. 

2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2022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한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을 응원하기 위해 전 축구선수 최진철, 이운재, 정경호가 출연했다. 

최진철은 대기실에서 오늘의 운세를 봤다며 "많은 말을 하지 말라고 하더라. 말을 최소한으로 줄이겠다"고 알렸다. 
 
김태균이 "라디오에서 말을 안 하면 어떻게 하냐"고 하자 최진철은 "표정으로 말하겠다"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사우디 아라비아와 일본이 각각 우승 후보로 꼽히는 아르헨티나와 독일을 이기면서 아시아의 약진이 두드러진 상황.

이에 이운재는 "잘 준비한 것 같다. 수비적으로나 팀적으로 지치지 않는 정신력과 체력이 좋은 결과를 냈다"고 말했다. 

골키퍼의 활약에 대해 이운재는 "중요한 경기일수록 실수는 용납이 안된다. 월드컵은 더더욱 실수 하면 안된다. 어떤 선수가 출전할지는 모르겠지만 오늘 대한민국 골대를 지키는 선수는 지금까지 느껴보지 못한 짐을 갖고 골대를 지켜야 할 것 같다"고 응원했다. 

정경호는 동기부여가 됐을 것이라며 "사우디 아라비아와 일본이 우루과이보다 더 강팀을 이겼기 때문에 '우리도 할 수 있다. 한국에서 응원하시는 분들을 위해 일 한 번 내보자'라는 생각을 할 것 같다"고 전했다. 

사진 =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장예솔 기자 imyesol@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