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1 21:10
연예

이국주, 부동산 부자였다…"현금 갖고 있으면 써버려 투자 시작"(자본주의학교)

기사입력 2022.08.20 08:30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자본주의학교' 이국주가 부동산 재테크 강자의 면모를 보인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자본주의학교'의 '불나방 소셜투자클럽'에서는 부동산 재테크 강자 이국주와 부동산 수익을 코인에 투자했다가 실패한 은광의 사연이 공개된다.

이날 출연한 이국주는 '부동산에 큰 눈이 있다'며 자신의 재테크 능력을 칭찬하는 말에 "저는 돈을 흘리는 스타일이라 현금을 갖고 있으면 다 쓴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건물을 샀었는데 관리가 너무 힘들어서 차라리 그걸 팔고 제가 사는 집을 좀 늘리자 해서 아파트로 옮겼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국주는 "그래도 현금으로 갖고 있는 것보다 집이나 건물을 갖고 있는 게 낫지 않나"라고 자신의 재테크 소신을 덧붙였다.



이어 부동산 재테크 이야기를 이어받은 서은광은 "군 입대 전에 상가를 사서 요식업을 했었다"며 "근데 전역하자마자 팔았다. 3억에 사서 3억 6천에 팔았는데, 양도세 등 세금을 빼면 수익이 거의 안 났다"고 말했다. 

그러자 데프콘은 "그럼 (상가를 판) 그 돈이 어디 갔냐"고 농담을 던지자, 투자클럽 멤버들은 "그게 다 코인으로 간거냐?"고 물었다. 은광은 "여기까지만 할게요"라며 서둘러 수습에 나서 양파껍질처럼 까도 까도 새롭게 등장하는 재테크 실패담으로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자본주의학교'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KBS 방송화면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