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3 07: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이건 된다"…'새 멤버 합류' 시그니처, 만족스러운 '보이프렌드' [종합]

기사입력 2021.11.30 16:58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그룹 시그니처(cignature)가 새 멤버 합류 후 처음 선보이는 신곡 '보이프렌드'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30일 오후 시그니처의 두 번째 EP 앨범 'Dear Diary Moment'(디어 다이어리 모먼트)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디어 다이어리 모먼트'는 기억하고 싶은 순간, 또는 기억하고 싶지 않지만 기억될 수밖에 없는 순간을 모아 일기장처럼 담아낸 앨범이다. 성숙해진 시그니처의 몽환미가 돋보인다.

타이틀곡 'Boyfriend'(보이프렌드)는 미니멀하고 힙한 감성의 미디움 힙합곡으로, 멤버들의 파워풀한 보컬 속유니크한 음색이 몽환적인 감성을 극대화시켰다. 가사를 통해 나쁜 남자친구 때문에 힘들어하는 감정을 드라마틱하게 풀어냈다.

'보이프렌드'를 처음 들었을 때를 묻자 시그니처는 "이건 된다"고 느꼈다고 입을 모아 이야기했다. 채솔은 "플레이 리스트에 넣어두고 다닐 수 있는 '이건 되는 곡이다' 생각들었다"라고 설명했다. 세미는 "처음에 한 번 들었는데 계속 생각이 나더라"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첫 번째 EP 앨범 'Listen and Speak'(리슨 앤 스피크) 1년 2개월 만에 컴백한 시그니처. 지원은 "설레는 마음과 떨리는 마음이 공존하고 있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클로이, 도희가 합류하고 첫 앨범이라며 "더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고, 노래까지 보여드리지 않았던 다양한 콘셉트를 시도했기 때문에 팬분들이 여러분이 어떻게 봐주실지 기대가 된다"라고 덧붙였다.

그동안 선보였던 콘셉트와 달라진 콘셉트를 선보이는 시그니처는 "어떻게 하면 이 콘셉트를 멤버들 모두 자연스럽게 할 수 있을까 고민했다"고 밝혔다. 지원은 "사랑스러운 소녀의 모습과 성숙한 감정을 표현해야 됐다. 멤버들끼리 회사와 대화를 많이 나눴다. 결과적으로 시그니처만의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느낌을 잘 표현한 것 같아서 굉장히 만족스럽다"라고 뿌듯해했다.

또 이날 뮤직비디오 완성본을 처음 본 지원은 "멤버들의 연기가 장난 아니다. 곡의 콘셉트와 시그니처가 잘 맞는다는 생각이 든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시그니처의 두 번째 EP '디어 다이어리 모먼트'는 3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J9엔터테인먼트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