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5 17:18
연예

구성환, '99억의 여자' 흑곰 캐스팅…김강우·서현철과 라이벌

기사입력 2019.09.20 14:26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구성환이 KBS 2TV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에 캐스팅됐다.

‘99억의 여자’는 우연히 현찰 99억을 움켜쥔 여자 정서연(조여정 분)이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다.

‘불야성’, ‘라스트’, ‘유혹’ 등을 집필한 한지훈 작가가 극본을, ‘오 마이 금비’, ‘장영실’, ‘징비록’ 등의 김영조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조여정, 김강우, 정웅인, 오나라, 이지훈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구성환은 ‘99억의 여자’에서 건달 출신 사업가 흑곰 역으로 열연한다. 흑곰은 화끈하고 호탕한 경상도 사나이로, 강태우(김강우 분)와 오랜 의리를 지키는 오대용(서현철 )과 오랜 라이벌 관계에 있는 인물이다.

영화 ‘하류 인생’으로 데뷔한 구성환은 ‘바람의 파이터’ ‘포화 속으로’ ‘26년’ 웹 무비 ‘통 메모리즈’ 시트콤 ‘연남동 539’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최근 tvN 드라마 ‘지정생존자, 60일’에서 아이를 두고 파병을 떠나는 이강훈 중사를 연기했다.

구성환은 ‘99억의 여자’ 뿐만 아니라 영화 '제비'에 상현 역으로 캐스팅됐다.

‘99억의 여자’는 오는 11월 방송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다인엔터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