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6 00:52
연예

[전문] 청주대학교 총장, 조민기 성추행 논란 사과문 발표

기사입력 2018.02.23 16:58

김주애 기자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청주대학교 총장이 조민기의 성추행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23일 청주대학교 정성봉 총장은 배우 조민기의 성추행 논란에 대해 "우리대학교 연극학과 교수의 불미스러운 일로 커다란 물의를 빚은데 대하여 책임을 통감하며 뼈아픈 반성과 함께 대학구성원들과 지역사회, 그리고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입장을 발표했다.

이어 "지난해 10월 관련 민원이 접수된 이후 대학당국은 조병기 교수(조민기)의 수업 및 학과행사 참여를 즉각 배제시키고 양성평등위원회 조사와 교원인사위원회, 이사회 의결, 징계위원회 결정을 거쳐 중징계를 내리는 등 학칙과 절차에 따라 엄정한 조치를 취했다"며 "관련학과 학생들 전체를 대상으로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실시하여 피해학생 보호와 사건충격도 완화를 위한 조치도 즉각 시행하였다"고 대학의 조치를 설명했다.

또한 "그러나 사건을 미연에 방지하지 못한데 대해 다시한번 책임을 통감하며, 학생들에게 2차, 3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학생을 보호하겠다"며 대책 방안을 공개했다.

청주대학교에서는 앞으로 ▲희롱·성폭력 근절을 위한 전담 기구를 상설화 ▲<성희롱·성폭력 예방과 처리에 관한 규정>, <성희롱·성폭력 방지 매뉴얼> 준수 ▲ 교수와 직원, 학생 등 구성원을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 근절에 대한 상시 홍보와 교육을 강화를 약속했다.

다음은 청주대학교 정성봉 총장 사과문 전문

우리대학교 연극학과 교수의 불미스러운 일로 커다란 물의를 빚은데 대하여 책임을 통감하며 뼈아픈 반성과 함께 대학구성원들과 지역사회, 그리고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지난해 10월 국민신문고를 통해 관련 민원이 접수된 이후 대학당국은 조병기 교수의 수업 및 학과행사 참여를 즉각 배제시키고 양성평등위원회 조사와 교원인사위원회, 이사회 의결, 징계위원회 결정을 거쳐 중징계를 내리는 등 학칙과 절차에 따라 엄정한 조치를 취했습니다. 또한 관련학과 학생들 전체를 대상으로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실시하여 피해학생 보호와 사건충격도 완화를 위한 조치도 즉각 시행하였습니다.

그러나 이번 일련의 사건을 미연에 방지하지 못한데 대해 다시한번 책임을 통감하며, 학생들에게 2차, 3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학생을 보호하겠습니다. 그리고 성 관련 문제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엄격하게 적용하면서 다음과 같은 대책을 시행하겠습니다.

첫째, 성희롱·성폭력 근절을 위한 전담 기구를 상설화하여 외부 전문가의 참여를 확대하는 등 성 관련 문제 발생을 근절하겠습니다.

둘째, 현재 운영되고 있는 <성희롱·성폭력 예방과 처리에 관한 규정>과 <성희롱·성폭력 방지 매뉴얼>이 더욱 철저하게 준수되도록 할 것입니다.

셋째, 교수와 직원, 학생 등 구성원을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 근절에 대한 상시 홍보와 교육을 강화하겠습니다. 그 일환으로 곧 열리는 전체교수회의에서 성폭력·성희롱 방지 교육을 전체 교원 대상으로 실시하겠습니다.

지성의 전당인 대학에서 학생들의 인권이 침해당하는 충격스러운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하여 참담한 심경을 금할 길이 없으며, 상처를 입으신 모든 분들께 다시한번 사과 드립니다. 대학은 이번 사태의 피해학생을 철저히 보호하고 차후에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아울러 학생들의 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관련기관 및 관계자분들의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2018. 2. 23.

청주대학교 총장 정성봉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김주애 기자 savannah1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