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6 23:41
스포츠

[준PO5] '불 붙은 타격' NC, 8회 선발 전원 안타 달성

기사입력 2017.10.15 17:41 / 기사수정 2017.10.15 17:44


[엑스포츠뉴스 부산, 조은혜 기자] NC 다이노스가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선발 전원 안타를 달성하며 플레이오프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

NC는 1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롯데와의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5회에만 7득점을 몰아내고 승기를 잡았다.

NC는 1회 김준완, 2회 권희동, 4회 손시헌과 김태군이 안타를 치고 나갔던 NC는 5회 나성범, 스크럭스, 이호준, 박민우의 안타로 모창민을 제외한 선발 출전 선수가 안타를 기록했다.

그리고 7회 모창민이 바뀐 투수 박시영을 공략해 우전안타를 만들어내면서 이날 NC의 선발 전원 안타 기록이 완성됐다. 역대 준플레이오프 5번째 선발 전원 안타 기록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부산, 김한준 기자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