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3 05:16
연예

'엄복동' 비·강소라·민효린·박진주 출연 확정…4월 크랭크인

기사입력 2017.03.29 10:17 / 기사수정 2017.03.29 10:17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영화 '엄복동'(감독 김유성)에 비와 강소라, 민효린, 박진주가 출연을 확정했다.

29일 '엄복동'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비, 강소라, 민효린, 박진주 씨가 '엄복동' 출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배우 이범수가 제작자로 나서 화제가 된 '엄복동'은 일제강점기 당시 일본이 한국을 지배하기 위해 시행한 자전거 경주에서 일본 선수들과 겨뤄 우승한 자전거 영웅 엄복동의 실화를 배경으로 한 영화다.

나라를 구하기 위해 나선 의열단의 희생과 엄복동의 따뜻한 성장 스토리를 아우르며 거대한 스케일에 버금가는 감동까지 함께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엄복동'은 4월 크랭크인 할 예정이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메가박스㈜플러스엠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