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31 07:18

남동공단 화재, 플라스틱 가공공장서 불…누리꾼 "안타까워"

기사입력 2014.12.01 18:29 / 기사수정 2014.12.01 18:29

남동공단 화재 ⓒ 연합뉴스tv 방송화면


▲ 남동공단 화재

[엑스포츠뉴스=대중문화부] 인천 남동공단 화재 소식에 누리꾼들이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45분께 인천시 남동구 남동공단의 한 플라스틱 가공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2시간여 만인 오후 2시 50분께 진압됐다.

남동공단의 한 플라스틱 가공공장 2층에서 시작된 불은 3층짜리 건물 2·3층을 모두 태운 뒤 꺼졌다. 근로자 10여 명은 곧바로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광역 1호를 발령, 소방차 34대와 인력 70여명을 투입해 화재를 진압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남동공단 화재 안타까워", "남동공단 화재, 올해에는 사고가 많네", "남동공단 화재 인명 피해 없어서 다행"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대중문화부 press@xportsnews.com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