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22:03
연예

"침착맨 딸에게 칼부림 하고파" 경찰 수사 중

기사입력 2024.07.11 17:21 / 기사수정 2024.07.11 17:22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유튜버 침착맨(본명 이병건) 딸을 향한 칼부림 글이 예고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지난 9일 오후 9시 34분경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침착맨 딸에게 칼부림하고 싶다는 내용의 글을 올린 작성자를 추적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신원을 특정하기 위해 계속 수사 중"이라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침착맨은 웹툰 작가로 큰 사랑 받은 뒤 유튜버로 활약하며 구독자 252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침착맨의 딸은 2012년 생으로 침착맨과 함께 방송에도 종종 출연해 팬들로부터 많은 사랑받아 왔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