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6 01:12
연예

'심진화♥' 김원효 "행복 비결? 아내의 수입…돈 점점 더 잘 벌어" (탐정들의 영업비밀)

기사입력 2024.07.08 14:19 / 기사수정 2024.07.08 14:19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개그맨 김원효가 '탐정들의 영업비밀'에 출연해 아내 심진화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다.

8일 방송되는 채널A '탐정들의 영업비밀'에서는 탐정들의 실화를 재구성한 코너 '사건수첩-헌신짝 사랑'이 공개된다. 

데프콘은 '탐정들의 영업비밀' 공식 질문인 부부관계에 대해 물어보며 게스트 김원효를 반겼다. 

김원효는 "너무 행복하다"며 "날로 갈수록 행복이 두터워진다"고 사랑꾼의 면모를 드러냈다. 

이어 그는 "점점 와이프가 돈을 잘 버니까 그렇다"며 "얼마 전 허리가 아팠는데, 인사를 너무 많이 해서 그런 것 같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이날 '사건수첩'에서는 어려운 시기에도 승승장구하던 남편에게 날아온 카드 고지서가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알고 보니 종교 생활을 한다며 따로 돈을 받아 가던 아내는 약 6백만원이 넘는 돈을 연체 중이었다. 심지어 어머니 요양 비용마저 밀린 지 몇 달째인 것으로 밝혀져 놀라움을 선사했다.

사연 속의 아내는 어떻게 된 거냐고 따져 묻는 남편에게 되레 화를 내며 가출을 감행했다. 결국 남편은 아내를 찾기 위해 탐정에게 의뢰했다. 적금부터 생활비까지 모두 자신의 통장으로 보내고 있던 아내의 수상한 현금 흐름에 MC들은 의견이 분분해졌다.

김원효는 "이게 정말 교회 가는 게 맞냐. 교회가 아닌 교외 아니냐"며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또 데프콘도 "아내분이 사이비에 빠졌으면 정말 큰일이다"라며 걱정했다.

'제비를 만났다', '선행중독증이다' 등 MC들의 의견이 갈린 가운데, 영상 속 아내는 '인터넷 카페'에서 만난 사람들과 매일 점심마다 기도하러 간다는 명목으로 오프라인 모임을 가지는 것으로 들통나 놀라움을 선사했다.

'신학교' 출신의 데프콘은 "야! 이 여자야! 어딜 종교를 팔아!"라며 분노했다. 김원효도 "너무 무섭다"며 공포에 떨었다.

'탐정들의 영업비밀'은 8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 채널A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