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4 05:40
연예

황희찬, 유재석 감독과 첫 우승컵 도전…"한 골씩 넣게 해주겠다" (런닝맨)

기사입력 2024.06.09 11:10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황희찬이 '런닝맨'에서 감독으로 활약하는 유재석과 첫 우승컵에 도전한다.

오늘(9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풋살 ‘일타강사’가 된 황희찬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으로 꾸며져 2연패 좌절을 겪던 ‘FC 뚝’이 프리미어리그 특급 용병 황희찬과 함께 첫 우승컵 도전에 나섰다. 승승장구하는 ‘FC 꾹’과의 리벤지 매치 전 국가대표 ‘황희찬 표 특별 훈련’이 준비되어 있었는데, 이에 멤버들은 “희찬이가 직접 알려준다니 영광”, “돈 주고도 못 듣는 수업”이라며 기대감을 안고 특별 훈련에 돌입했다.

훈련 시작과 동시에 황희찬은 난관에 봉착했는데 과한 열정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멤버들의 풋살 실력에 당황했고 멤버들은 “희찬아, 우리를 포기하지 마”, “희찬이도 이 정도일 줄은 몰랐을 것”이라며 위로를 전했다. 이에 황희찬은 “이건 가장 기본”, “초등학생들이 하는 수준”이라며 난이도를 대폭 수정하는 등 풋살 ‘일타강사’가 되어 ‘맞춤형 다운그레이드 훈련’을 진행했다는 후문이다.



본격 경기가 시작되고, 완벽 호흡으로 무장된 ‘FC 꾹’에 황희찬은 공수를 번갈아 가며 개인기를 발휘하는 등 그라운드를 휘저었고, “한 골씩 넣게 해주겠다!”라며 전력을 다했다. 과연, ‘FC 뚝’이 첫 선취골을 가지고 올 수 있을지, ‘FC 뚝’의 유재석은 황희찬을 업고 첫 우승컵을 들 수 있을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오늘 방송되는 ‘런닝맨’은 특별 확대 편성으로 오후 6시부터 방송된다.  

사진=SBS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