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8 10:33
게임

'인조이' 주요 개발 방향성은? '유저와의 소통'... 크래프톤, 2024년 개발 로드맵 공개

기사입력 2024.04.30 14:44 / 기사수정 2024.04.30 14:44



(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크래프톤이 기대작 '인조이'의 2024년 개발 로드맵을 공개했다. '인조이'의 주요 개발 방향성을 '유저와의 소통'으로 삼은 크래프톤은 얼리 액세스 출시 전까지 유저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게임 개발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계획이다.

30일 크래프톤은 인생 시뮬레이션 게임 '인조이'의 2024년 개발 로드맵을 공개했다. 크래프톤 신작 '인조이'는 이용자가 신이 되어 모든 것을 원하는 대로 변경하며, 다양한 형태의 삶 속에서 새로운 이야기들을 경험하는 인생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이번 로드맵 발표는 '인조이'의 출시를 기다리는 팬들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한편 지속적인 소통 창구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영상에는 총괄 디렉터인 김형준 PD가 직접 출연해 '인조이'의 개발 방향성과 주요 기능, 개발 과정을 소개했다.

크래프톤은 '인조이'의 주요 개발 방향성으로 ‘이용자와의 소통’을 강조했다. 얼리 액세스 출시 전까지 이용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이를 게임 개발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는 방침이다.

현재 개발 중인 기능들도 최초 공개됐다. 주요 기능으로 게임 캐릭터 ‘조이’가 운전하거나 탑승할 수 있는 ‘차량’, 일상생활을 함께 즐기는 ‘단체 행동’, 과거 행동이 이후 삶에 영향을 주는 ‘평판(카르마)’, 도시의 전광판, 날씨, 청결도 등을 조절할 수 있는 ‘도시 편집’, 상황을 만들어 즐길 수 있는 ‘스튜디오’, 고해상도 스크린샷이 가능한 ‘포토 모드’ 등이 소개됐다.

또한, 이용자들이 한층 쉽게 모드를 만들고 창작할 수 있도록 플러그인을 개발한다는 소식도 전했다. 작품을 서로 공유하고 이야기할 수 있는 ‘캔버스’를 통해, 궁극적으로 인조이가 창작의 도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형준 PD는 “지난해 첫 트레일러 공개 후 인조이를 향한 글로벌 팬분들의 뜨거운 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디스코드 및 SNS 채널을 통해 솔직하고 다양한 의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크래프톤은 로드맵 2편 영상을 5월 중 공개할 계획이다. 디스코드를 통해 접수된 팬들의 질문을 커뮤니티 매니저가 소개하고 김형준 PD가 답변할 예정이다. 인조이는 지난 2월 디스코드를 오픈하고 최근 공식 웹사이트와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며 출시를 기다리는 글로벌 팬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크래프톤 제공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