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6 06:56
연예

'돌싱' 김새롬 "애정표현 없는 애인 싫어…눈치 빠른 사람 만나고파" (새롬고침)

기사입력 2024.04.12 09:41 / 기사수정 2024.04.12 09:41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연애 취향에 대해 고백했다.

11일 유튜브 채널 '새롬고침'에는 '연애 밸런스 게임...아! 킹받아!'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김새롬은 연애 밸런스 게임을 진행했다.

"눈치가 빠르지만 예민한 애인과, 눈치가 없지만 순둥한 애인 중 골라 달라"는 질문에 김새롬은 '눈치 빠른 애인'을 택했다.

그는 "내가 눈치가 빨라서, 눈치 빠른 애인을 만나고 싶다"고 설명했다.

눈치 빠른 연인을 만나본 적 없다는 김새롬은 "삐쳤는데 몇 날 며칠을 못 알아차리는 사람을 만난 사람이 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서운함이 내가 풀 수 있는 서운함이 있고, 상대가 풀어줘야 하는 서운함이 있다"고 떠올렸다.

그러면서 "말하기에는 나도 예민한 사람처럼 보이고 싶지 않아서 얘기도 못하고, 상대가 못 알아차린 채 며칠 가니까 소갈머리가 썩더라"고 털어놨다.

"집착 심한 애인과 애정 표현이 없는 애인 중 골라 달라"는 질문에 김새롬은 "나는 애정표현이 없는 게 싫다"고 말했다.

"양치 안 하는 애인 VS 머리 안 감는 애인"이라는 질문에 김새롬은 "둘이 만나게 하면 안 되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바퀴벌레 키우는 애인 VS 귀신 보는 애인"이라는 선택지에서 김새롬은 "바퀴벌레 키우는 애인이 나은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바퀴벌레는 내가 통제할 수 있는데, 귀신은 통제할 수 없다. 바퀴벌레는 세스코에 연락하면 된다"며 현실적인 이유를 들었다.

사진=새롬고침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