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00:08
게임

네오위즈 '프로사커-레전드 일레븐', 사전예약 50만 돌파

기사입력 2024.04.09 11:12



(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네오위즈 모바일 게임 '프로사커: 레전드 일레븐'이 사전예약자 50만 명을 돌파하면서 출시 전 기대감을 높였다.

9일 네오위즈는 '프로사커: 레전드 일레븐'이 사전예약자 수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프로사커: 레전드 일레븐'은 스포츠게임 전문 개발사 스타어레이가 개발한 모바일 축구 게임이다. 지난해 8월 베트남 지역에 출시된 이후 현재까지 누적 사용자 300만 명을 돌파했다. 네오위즈는 한국을 포함한 미국, 유럽 등 약 140여 개국 퍼블리싱을 담당한다.

'프로사커: 레전드 일레븐'은 RPG 방식으로 진행되는 모바일 축구 게임이다. 지난 3월 12일부터 한국 이용자를 대상으로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및 원스토어에서 사전예약을 진행 중이다. 사전예약 50만 돌파를 기념, 출시 후 사전예약자 전원에게 특별 보상이 지급될 예정이다.

현재 '프로사커: 레전드 일레븐'은 작년 12월 공개 베타 테스트를 통해 얻은 이용자 피드백을 바탕으로,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개발 막바지 단계에 있다.

'프로사커: 레전드 일레븐'은 피프로(FIFPro, 국제 축구 선수 협회) 라이선스를 확보해 세계적으로 유명한 선수들과 함께 게임을 즐기는 재미와 자동 위주의 플레이, 빠른 속도감 등 편의성을 높인 전투 시스템이 특징이다. 선수 수집과 전략적 팀 구성 등 수집형 RPG만의 매력과 명문구단 챌린지 등 ‘싱글형 도전모드’, ’래더 매치’ 등 다양한 PvP(이용자 간 대결), 스코어 경쟁 방식인 ‘스코어 모드’ 등 길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네오위즈 관계자는 “'프로사커: 레전드 일레븐' 사전예약에 보내주신 많은 성원과 관심에 감사드린다”며 “이용자분들의 기대감에 부응하기 위해 재미와 안정성을 확보한 완성도 높은 게임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네오위즈 제공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