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1 02:21
연예

'닥터슬럼프' 박신혜, 거짓말로 선 자리 보낸 母 장혜진에 독설 "내가 창피해?"

기사입력 2024.02.24 23:20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닥터슬럼프' 박신혜가 장혜진에게 독설했다.

24일 방송된 JTBC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 9회에서는 남하늘(박신혜 분)이 공월선(장혜진)에게 화를 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공월선은 남하늘에게 핑계를 대고 병원장 아들과 만나는 선 자리에 내보냈다. 이후 남하늘은 "엄마는 내가 창피해? 어디다 자랑 못 하니까 내가 이러고 있으니까 창피하지"라며 쏘아붙였다.

공월선은 "무슨 말을 그렇게 하노"라며 당황했고, 남하늘은 "그게 아니면 왜 일을 못 시켜서 안달인데?"라며 발끈했다. 공월선은 "하도 좋은 자리라길래 너를 위해서"라며 털어놨고, 남하늘은 "나를 위한 게 뭔데"라며 물었다.



공월선은 "그냥 네가 잘 사는 거"라며 털어놨고, 남하늘은 "꼭 잘 살아야 돼? 그냥 이렇게 살면 안 돼? 그 사람이 그러더라. 교수하려고 몇 년 구르다가 결국 물먹고 집에서 쉬는 거 안다고. 교수보다 병원장 며느리가 낫지 않겠냐고"라며 밝혔다.

남하늘은 "난 근데 그딴 사람 말은 아무렇지도 않았어. 그런 식의 조롱 병원 그만둔 후로 숱하게 들었으니까. 고모들 시선. 사람들 비아냥. 그딴 건 괜찮았다고. 근데 엄마도 그 말에 동의했다는 거잖아. 그러니까 날 그런 자리로 내몬 거잖아. 내가 별 볼 일 없게 산다고 느꼈으니까. 그게 날 더 비참하게 만든다고. 알아?"라며 설움을 토로했다.

사진 = JTBC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