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0 19:46
게임

라이엇 포지, 신작 크래프팅 RPG '밴들 이야기' 출시

기사입력 2024.02.22 10:59



(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라이엇 포지가 크래프팅 RPG '밴들 이야기: 리그 오브 레전드 이야기(이하 밴들 이야기)'를 정식 출시했다.

22일 라이엇 게임즈는 퍼블리싱 레이블 라이엇 포지가 '밴들 이야기'를 정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레이지 베어 게임즈가 개발한 크래프팅 RPG ‘밴들 이야기’는 요들 마을 ‘밴들 시티’를 배경으로 흘러간다.

플레이어는 요들의 일원이 되어 혼란에 빠진 밴들 시티를 구하기 위해 LOL에 등장하는 요들 챔피언 티모, 트리스타나 등과 함께 퀘스트를 수행하고 아이템을 제작해야 한다. 또한, 자원을 수집하고 낚시와 제작 등 크래프팅 시스템을 활용해 자신만의 속도에 맞춰 느긋하게 게임을 즐기는 것도 가능하다.

‘밴들 이야기’는 닌텐도 스위치 및 PC에서 ‘스탠다드 에디션’과 ‘디럭스 에디션’으로 출시되며 각각 3만 4000원, 4만 원에 구매할 수 있다. '디럭스 에디션'을 구매한 플레이어에게는 애완용 포로 스킨 팩, 가방 집 스킨 팩, 파티클 효과 자취 팩, 비밀 메뉴 팩을 지급한다. 획득한 스킨 팩과 아이템은 ‘밴들 이야기’ 내에서 활용 가능하다.

사진=라이엇 게임즈 제공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