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4 09:25
연예

'6월 출산' 황보라, 시父 김용건과 산부인과 방문…D라인 공개 (조선의 사랑꾼)

기사입력 2024.02.13 11:08 / 기사수정 2024.02.13 11:08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예비 엄마 황보라가 시아버지 김용건과 함께 산부인과를 방문했다.

12일 방송된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가수 태진아와 그의 아내 이옥형이 출연해 치매 투병기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 말미에서는 예비 엄마 황보라와 시아버지 김용건의 특별한 외출이 예고편으로 공개됐다. 

임신 22주 차에 접어든 황보라는 "착상이 한 번에 됐다. 난임병원을 일찍 졸업했다"라며 눈에 띄는 D라인을 자랑했다. 시아버지 김용건은 꽃다발을 들고 나타나 황보라의 임신을 축하하는 등 다정한 면모를 드러냈다.



황보라는 김용건과 함께 산부인과를 방문하기도 했다. 김용건은 황보라의 초음파 사진을 뚫어져라 쳐다보며 첫 손주를 눈으로 확인했다.

이내 황보라와 김용건은 곧 태어날 아이의 옷을 쇼핑하러 나섰다. 김용건은 "아직 성별을 모르니까, 종류별로 산다"라고 선언하는가 하면, "색깔이 고민되면 둘 다 사자"라고 아낌없는 플렉스를 선보였다.

황보라는 또 "시아주버님 하정우가 저한테 정말 잘한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김용건은 "같이 식구가 됐으니 얼마나 좋냐. 행복하자"라며 황보라를 격려했다.

한편 황보라는 김용건의 아들이자 하정우의 동생 차현우와 2022년 결혼했다. 황보라는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웤톸'에 출연해 출산 예정일이 6월이라고 답한 바 있다.

사진=TV조선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