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4 07:47
연예

♥아내와 상의 완료?…'둘째 득남' 장동민, 축하 세례에 "한 명 더!" (홈즈)

기사입력 2024.02.13 10:43 / 기사수정 2024.02.13 10:43



(엑스포츠뉴스 이효반 기자) 장동민이 둘째 득남 소식을 전하며 "한 명 더"라고 외친다.

15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이하 '홈즈')에서는 뮤지컬 배우 오만석이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는 신생아 특례대출 매물을 찾는 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현재 의뢰인 부부는 태어난 지 약 석 달 된 아기가 있으며, 전세 만기가 도래했다고. 때마침 정부에서 신생아 특례대출 제도를 발표, 이 제도를 통해 첫 집을 마련하기로 결심했다고 설명한다.



지역은 남편 직장이 있는 송파구 풍납동까지 차로 1시간 이내의 곳을 바랐으며, 도보 10분 거리에 어린이집·유치원·초등학교가 있길 희망했다. 예산은 신생아 특례 대출 조건에 맞춰 아파트 전용 면적 85㎡ 이하, 매매가 9억 원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본격적인 매물 보기에 앞서, 장동민의 둘째 득남 소식에 코디들은 "축하한다", "다 가졌다"며 축하 인사를 건넨다. 양세형이 조심스레 "한 명 더?"를 물어보자, 장동민은 "한 명 더!!"를 크게 외치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복팀에서는 뮤지컬 배우 오만석이 출격한다. 최근 부동산 공부를 적극적으로 시작하면서 임장까지 다닌다고 밝힌 오만석은 "제가 종로5가 한옥에서 태어나 쭉 살아왔다. 그래서인지 혜화동, 명륜동, 창신동 등 종로구 지역의 매물에 관심이 많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복팀에서는 오만석과 장동민이 대표로 출격하며, 덕팀에서는 주우재가 대표로 출격한다.

세 사람이 찾은 곳은 길음뉴타운 아파트 매물로 기존의 편견을 깨부순 색다른 구조로 리모델링을 해 이목을 끌었다. 거실에서는 내부순환도로가 내려다보였으며, 막힘없는 시티뷰는 흠잡을 곳이 없다고 한다.

방을 거실처럼 활용한 매물의 구조를 둘러보던 중, 혹시 집 안에 자기만의 공간이 있냐는 질문에 오만석은 "집 안에 없고, 바깥에 있다. 널찍한 크기의 지하 주차장이 내 공간이다. 지하 3층까지 있어서 원하는 층에서 잠시 머물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한다.

'홈즈' 최초 신생아 특례대출 매물 찾기는 오는 15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 MBC '구해줘! 홈즈'

이효반 기자 khalf072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