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4 05:14
연예

이국주 "이상준 좋아했었다" 고백→과거 연인 폭로 (전참시)[종합]

기사입력 2024.02.11 00:49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방송인 이국주가 동료 이상준을 좋아했었다고 고백했다. 

10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이국주가 이상준, 김해준, 나보람과 함께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이국주는 설날을 맞이해 다양한 요리를 준비했다. 특히 당면을 물에 넣어 전자렌지에 돌리고 동그랑땡과 합쳐서 만두속을 만들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만능 화로팬을 꺼내 미니 찜기를 올리고 자동 만두 제조기까지 꺼내들어 또 새로운 주방용품을 선보였다. 

이국주는 매니저 상수리에게 자동 만두 제조기를 넘기며 잔소리를 했고 "굿보이라고 칭찬을 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상수리가 "얘 남자냐"고 물었고 이국주는 "우리 집에 있는 모든 주방용품은 다 수컷"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상수리에게 만두를 맡기고 떡국을 준비한 이국주는 계란 흰 자와 노른 자를 분리하여 스크램블 스타일로 지단을 만들어 상수리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 시판 멸치육수에 사골 국물을 넣고 후추를 많이 넣어 국물을 완성했다. 

이국주는 또 미니 튀김기로 만두를 튀겨 스튜디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국주는 "나랑 스캔들 날까 두려웠던 사람이 온다"며 특별 손님이 온다고 알렸고 곧 개그맨 이상준이 이국주의 집을 찾아왔다. 

이국주는 "나 혼자 있는 줄 알고 왔냐"고 물었고 이상준은 "무슨 소리냐. 매니저님 있다는 것을 알고 왔다"고 철벽을 쳤다.

상수리는 "왜 이상준 씨의 떡국에만 꽃 떡이 많냐"고 이국주와 이상준을 엮었고 이상준은 "왜 나랑 이국주를 연결시켜주려 하냐"고 물었고 상수리는 "모든 사람한테 다 그런다. 지금은 혼자밖에 없지 않나. 나는 국주가 결혼을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국주는 "나는 한두 달 오빠를 좋아했다. 그런데 맨날 얘기해도 모른 척 한다"고 말했다. 스튜디오에서 이국주는 "오빠가 워낙 멋있다. 워낙 츤데레다. 쉬고 있는 후배들 있으면 잘 챙긴다. 무대에서 제가 뭘 해도 애드리브로 다 케어를 한다. 그것만큼 멋있는 것이 없다"고 이야기했다.

홍현희는 "이상준이 개그 짤 때 진심이다. 그게 멋있어보였다"고 말했고 좋아했던 개그맨들을 묻는 질문에 홍현희는 "양세형 선배님도 귀여워서 좋아했고 이상준은 나랑 닮아서 좋다"고 답했다. 이어 양배차는 진짜였냐고 물었고 홍현희는 "걔는 진짜 아니다"라고 극구 부인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국주는 이상준이 과거 만났던 여성들을 이야기하며 "여자친구들이 많았다"며 "금붙이들을 많이 달고 계신 분이 있었다"고 폭로했고 메신저 프로필사진을 확대해야 볼 수 있는 사진까지 이야기해 이상준은 "그때 이국주가 검찰인 줄 알았다"고 말해 폭소를 이끌어냈다.  

이국주는 이상준에게 "저녁에 미혼 여성과 미혼 남성이 온다"고 말했고 이상준은 "그러면 저녁까지 먹고 가겠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나 이어서 등장한 이들은 개그맨 후배 김해준과 나보람이었다. 이상준은 대실망하여 "빨리 찍고 가자"고 말했다. 

이국주는 김해준, 나보람의 세배를 받고 세뱃돈을 챙겨주며 훈훈한 코미디언의 선후배의 모습을 보였다. 김해준은 "국주 선배님이 내가 실수를 많이 해도 다 수습해주시고 '편하게 해라'고 도움을 많이 주셨다"며 "또 국주 선배님과 코너를 하면 사비로 항상 점심을 후하게 사주신다"며 미담을 전했다. 

사진=MBC

김미지 기자 am819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