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1 11:16
연예

"100% 이혼감"…브라이언, 김준호 청결 상태에 경멸 (돌싱포맨)

기사입력 2024.01.30 10:22 / 기사수정 2024.01.30 10:22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브라이언이 김준호의 청결 상태에 경멸을 드러낸다.

30일 방송되는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는 대한 외국인 브라이언X럭키X크리스티나X크리스가 등장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더러우면 싸가지 없어", "I Hate People" 등 수많은 유행어를 남긴 청소광 브라이언이 충격 고백을 했다.

브라이언은 "여자 친구의 입냄새 때문에 헤어진 적이 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빨래통에 넣어놨던 옷을 꺼내 입은 적 있다는 김준호에게 "100% 이혼감", "여긴 MC들이 더럽다"라며 분노를 표출했다.



이어 10년간 데릴사위로 처가살이를 했던 크리스와 탁재훈이 만났다. 크리스는 아직도 엄마랑 같이 살고 있다는 탁재훈에게 "나보다 비참한 것 같다"며 돌직구를 날렸고 탁재훈은 "너 미국인 아니지?", "이 사람들이 한국말 못했으면 좋겠다"라고 받아쳤다.

이후 돌싱포맨을 위해 각 나라의 플러팅 방법을 전수해 주는 시간을 가졌다. 이성을 유혹하기 위한 각국의 로맨틱한 말들이 오가는 가운데, '돌싱포맨'은 상상을 초월하는 K-아저씨 플러팅 멘트로 응수했다.

한편 크리스티나는 이탈리아 사람들이 표현력이 풍부해 욕을 잘 한다고 밝혔다. 이에 "미쳤어?", "너 따위 신경 안 써" 등 이탈리아식 욕 제스처를 전수받은 '돌싱포맨'은 반대로 외국인들에게 기상천외한 한국식 싸움법, 욕 제스처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명예 한국인 브라이언X럭키X크리스티나X크리스와 '돌싱포맨'의 만남은 30일 오후 9시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SBS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