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4 03:18
연예

세븐틴·부석순 경사네…나란히 음원 본상 "♥캐럿에 영광 전달" [2024 골든디스크]

기사입력 2024.01.06 23:26 / 기사수정 2024.01.06 23:26



(엑스포츠뉴스 장인영 기자) 그룹 세븐틴과 이들의 유닛그룹인 부석순까지 음원 부문 본상을 거머쥐었다. 

제38회 골든디스크 어워즈가 6일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개최됐다. 가수 성시경과 그룹 아스트로 멤버 겸 배우 차은우가 진행을 맡았다.

이날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에 뉴진스, 르세라핌, 아이브, 박재정, 세븐틴, 부석순이 수상자로 호명됐다. 특히 세븐틴과 부석순이 나란히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부석순은 세븐틴 멤버 승관, 도겸, 호시로 구성된 유닛그룹으로, 지난해 '파이팅 해야지 (Feat. 이영지)'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먼저 음원 본상 수상자가 된 부석순은 "캐럿(팬덤명)들 감사하다. 사실 저희 부석순은 큰 욕심 없이 그냥 웃음 드리려고 나왔는데 많은 사랑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정말 이렇게 큰 상 받게 돼서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곡을 만들어준 우리 우지 너무 고맙고 한성수 대표님을 비롯해 플레디스, 하이브 구성원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날씨가 많이 더운데 가수 분들, 관객 분들 파이팅하시길 바란다"고 했다. 



세븐틴으로도 한차레 음원 본상 주인공이 된 이들은 "올해 '손오공'이 있는 'FML' 앨범이 너무 많은 사랑 받아서 기쁘고 모든 영광을 캐럿 여러분께 전달하고 싶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또한 "전세계 캐럿 여러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좋은 음악과 좋은 무대로 여러분들을 행복하게 할 수 있는 가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38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에는 뉴진스, 세븐틴, 스테이씨, 스트레이 키즈, 엔하이픈, 제로베이스원, 르세라핌, 박재정, 보이넥스트도어, 아이브,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라포엠, 피프티 피프티 키나, YB 등이 출연한다. 

사진=골든디스크 어워즈 사무국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