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9 06:29
연예

매니저도 '깜짝'…박보영, 데뷔 17년만 첫 공항 패션 "연예인만 한다는" (BH)

기사입력 2023.12.09 17:41



(엑스포츠뉴스 장인영 기자) 배우 박보영이 데뷔 17년 만에 첫 공항 패션을 선보여 매니저를 놀라게 했다. 

8일 BH엔터테인먼트 유튜브 채널에는 '런던에서는 얼빡샷 많이 안 찍었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박보영은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로 제 8회 런던아시아영화제에 참석하기 위해 공항으로 향했다.

박보영은 "토론토에 이어 런던에 가는데 잘 찍어서 영상 올려보겠다"며 "기쁘고 설렌다. 오늘은 또 기자님들도 계시는 날이라 신경을 써봤다. 아니었으면 이 모습을 담을 수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하는 차 안에서 박보영은 "나 공항패션 처음이다. 완전 처음"이라며 "솔직히 너무 걱정된다. 바람이 너무 불어서 앞머리가 뒤집어지진 않을지"라고 했다.

매니저는 "연예인들만 한다는 공항패션을"이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박보영은 "데뷔 17년 만에 제가 오늘 해본다"고 웃었다. 

또 다른 매니저는 "오 이건 정말 충격적"이라며 놀라워했다. 

박보영은 시크한 크롭 가죽 재킷을 입고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첫 공항패션을 마무리했다. 걱정이 무색할 정도로 박보영은 손인사부터 볼하트까지 다채로운 포즈로 감탄을 자아냈다.

사진=유튜브 채널 'BH Entertainment' 

장인영 기자 inzero6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