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5 08:24
스포츠

이강인 경기 찾은 K-팝 슈퍼스타…블랙핑크 리사, PSG 홈 경기 직관

기사입력 2023.12.01 00:00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이강인의 홈 경기를 보기 위해 아주 특별한 손님이 경기장을 찾았다. 

파리 생제르맹(PSG)은 지난달 29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열린 뉴캐슬 유나이티드(잉글랜드)와의 2023/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F조 5차전에서 후반 추가시간 킬리앙 음바페의 극장 골로 1-1 무승부를 거뒀다. 

전반 24분 알렉산더 이사크에게 선제골을 허용한 PSG는 끝까지 추격하며 파상 공세를 이어갔다. 상대 골키퍼 닉 포프의 선방 쇼에 힘들어 한 PSG는 결국 후반 추가시간 음바페의 페널티킥 득점으로 동점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 

PSG는 일단 F조 2위(승점 7)를 유지해 3위 뉴캐슬(승점 5)과 격차를 유지했다. PSG는 이미 16강 진출을 확정 지은 선두(승점 10) 도르트문트와의 최종전을 위해 원정을 떠난다. 승리해야 16강 진출을 확정 지을 수 있다. 무승부를 기록하면, 같은 시간 열리는 뉴캐슬-AC밀란 경기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 



이강인은 이날 경기 예상 밖으로 깜짝 선발 출전했다. 그는 경기 전날까지 비티냐에 밀려 교체로 경기 출전이 예상됐지만, 비티냐의 자리인 중앙 미드필더 왼쪽 자리에 선발로 나섰다. 그의 PSG 이적 후 첫 챔피언스리그 선발 출전이었다. 

이강인은 후반 37분 마르코 아센시오와 교체될 때까지 82분간 뛰며 활약했다.

경기 다음 날, 프랑스 언론 레퀴프는 양 팀 선수들의 평점을 메겼다. 이강인은 중원 3명의 선수 중 마누엘 우가르테와 함께 낮은 평점인 4점을 받았다. PSG에서 가장 높은 평점은 음바페와 우스망 뎀벨레로 6점이었다. 선방 쇼를 선보인 뉴캐슬 골키퍼 닉 포프가 이날 최고 평점인 8점을 받았다. 



이날 경기 관중석엔 K-팝 스타인 블랙핑크 멤버 '리사'가 모습을 드러내 화제를 모았다. PSG는 이날 경기장을 찾은 특별 게스트들을 소개하며 리사를 가장 먼저 소개했다. 

태국 국적 리사는 지난 2016년 그룹 블랙핑크 멤버로 데뷔했고 현재 K-팝 최고 스타 중 한 명이다.

나세르 알 켈라이피 PSG 회장은 리사의 이름이 새겨진 구단 홈 유니폼을 들고 함께 사진을 찍으며 환영했다. 




사진=EPA,AFP/연합뉴스, PSG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