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18 10:13
연예

윤유선, "우리 딸 산다라박, 2NE1 데뷔 때 기뻤다" (한살때)

기사입력 2023.11.08 13:33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한 살이라도 어릴 때’ 윤유선이 산다라박과의 인연을 전했다.

최근 진행된 SBS FiL ‘한 살이라도 어릴 때’ 2회 촬영에서 윤유선은 “저를 기억하시냐”는 MC 산다라박의 질문에 “당연히 기억한다”고 환한 미소로 말문을 열었다.

윤유선은 “과거 드라마 ‘돌아온 일지매’에서 산다라박의 엄마 역할을 했었다. 산다라박이 너무 예뻤고 잘했다”고 칭찬을 했고, 산다라박은 “기억해줘서 영광이다”라고 화답했다.

이를 듣던 허경환이 “산다라박이 2NE1 데뷔했을 때 알았냐?”고 질문을 던졌다. 윤유선은 “알았다”며 “ ‘우리 딸이다’ 했다. 엄청 자랑스러웠다”고 답해 산다라박에게 감동을 주었다.



윤유선은 ‘한 살이라도 어릴 때’를 통해 귀촌 생활을 경험했다. “귀촌 하고 싶다. 너무 나이 들어서 하면 힘들다 하니까 한 살이라도 어릴 때 전원생활을 하고 싶다는 꿈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윤유선은 귀촌 생활을 위해 집을 알아보고, 사과 농사도 체험하는 등 바쁜 모습을 보였다. 귀촌 생활을 경험한 후에는 “제가 은근 노동 체질이다. 몸 쓰는 것을 좋아한다. 그래서 그런지 노동의 쾌감이 있다. 가만히 앉아서 한적하게 있는 귀촌을 꿈꾸면 힘들 것 같은데 저는 작게 농사 짓고 싶었다. 직접 해 보니 더 해보고 싶은 마음이 생겼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허경환은 ‘하루라도 어릴 때’라는 코너를 통해 동료 개그맨 이원구의 메이크 오버를 도왔다.그는 이원구에 대해 “외모에 대한 자신감도 떨어진 것 같고, 더 이상 늦추면 안될 것 같다. 꾸며주고 싶었다”며 이원구에게 자신만의 동안 피부 비결을 전수하는 등 남자의 자기 관리 중요성을 강조하며 헤어, 스타일링, 외모 개선 등 도움을 줬다.

윤유선이 등장하는 '한 살이라도 어릴 때'는 8일 오후 8시 SBS FiL에서 방송되며 같은 날 오후 9시 SBS M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SBS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